2015년 6월 22일에 방영된 MBC 다큐스페셜 '나는 대한민국 여군이다'는 대한민국 여군들의 군인으로서의 당당한 모습을 담았다. 당시 한 여군과의 인터뷰가 다시 네티즌들 사이에 화제가 되고 있다.
'나는 대한민국 여군이다'의 방송화면이다.[사진 MBC 방송화면]

'나는 대한민국 여군이다'의 방송화면이다.[사진 MBC 방송화면]

 
프로그램에서는 육군 코브라 헬기 조종사 강지니 중위, 해군 참수리 고속정의 정장 최은영 대위, 해병대 2사단 모혜리 중위 등 여군들의 활약상을 조명했다. 그리고 평소 여군들의 생활 모습도 카메라에 담았다.
방송 관계자가 김민지 하사에게 질문하고 있다. [사진 MBC 방송화면]

방송 관계자가 김민지 하사에게 질문하고 있다. [사진 MBC 방송화면]

 
프로그램에서 인상 깊었던 장면 중 하나는 방송 관계자와 수도방위사령부 35특공대대 김민지 하사의 짧은 인터뷰였다. 방송 관계자는 밥그릇에 고봉밥을 담는 김민지 하사에게 "보통 여자들은 다이어트도 하고 그러지 않나요?"라는 질문을 했다.
여군이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사진 MBC 방송화면]

여군이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사진 MBC 방송화면]

여군이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사진 MBC 방송화면]

여군이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사진 MBC 방송화면]

 
여기에 김민지 하사는 "저희는 여자가 아닙니다. 저희는 여자가 아니라 군인입니다."라는 호기로운 대답을 했다. 이어 "저희가 많이 움직이다 보니까 먹는 것도 많다"고 말했다.
 
여군들의 식사 장면이다. [사진 MBC 방송화면]

여군들의 식사 장면이다. [사진 MBC 방송화면]

같이 생활하는 여군들이 즐겁게 식사를 나누는 장면에서 한 여군은 "체력이 국력, 밥 힘"이라고 말하며 식탁의 분위기를 더욱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 여군의 군인다운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정말 멋있는 군인이다" "그렇게 많이 먹는 것 같지는 않다" "무례한 질문인 것 같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여현구 인턴기자 yeo.hyungoo@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