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이미지

북한 대표 악단인 모란봉악단이 지난 11일 평양에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 취임 축하 공연을 하고 있다. 김영남·황병서·최용해 등 정치국 상무위원들과 당대회에서 새로 임명된 간부들이 참석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공연을 관람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평양 AP=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