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과 부인 이설주가 평양 동평양대극장에서 러시아 21세기관현악단의 공연을 관람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러시아 21세기관현악단은 북한과 러시아 수교 65주년을 맞아 북한을 방문했다. 김정은 제1위원장은 21세기관현악단의 파벨 오브샨니코브 단장과 나탈리아 이와노브나 세묘노바 행정지배인을 만나 양국 친선관계 발전에 기여한 공연활동을 치하했다.
김기남 노동당 비서와 북한 주재 러시아 대사관 관계자 등이 함께 공연을 관람했다. [로이터=뉴스1]